제가 예전에 주식을 좀 했었는데요, 현물은 하지 않고 파생만 했습니다. 한마디로 그냥 도박을 한거죠. 돈도 꽤 많이 잃었구요. 그래서 정신차리고 주식에서 손을 뗀지 오래인데... 오늘 오랜만에 영웅문을 설치해서 잠깐 구경을 좀 했습니다. 옵션 만기일이라서 뭔가 재미있는 일이 생길까 싶었죠.

그런데... 제가 주식을 알게된지 2년이 조금 넘었지만 오늘같은 날이 과거에 있었는지, 또한 앞으로 있을지 의문입니다. 하루만에 500배 대박이 터진 옵션이 있었으니까요. 물론 그 500배를 진짜 먹은 사람이 과연 얼마나 있을지는 모르겠습니다만 아무튼 파생맨들에게는 역사에 길이 남을 날이라 생각되어 블로그에 기록을 남겨두려 합니다. 2008년 12월 8일에도 콜옵션이 장중에 131배 터진 기억이 있는데, 그때 이후로 2년만에 오늘같은 날은 처음 보는 듯 합니다.


아래 차트는 오늘자 코스피 200지수 3분봉입니다. 차트가 좀 특이하죠? 네 그렇습니다. 동시호가에 사기장이 일어났습니다. 동시호가 10분만에 무려 코스피 200지수가 7포인트 가량 떨어졌기 때문입니다. 이런 일은 예전에 본 적이 없었고 앞으로도 일어나지 않을 듯 합니다.




오늘의 고점을 보면 12시 45분이네요. 이때 250 풋옵션과 252.5 풋옵션의 가격은 얼마였을까요? 당연히 0.01이었습니다. 특히 250 풋옵션의 경우 매수호가도 없이 매도호가가 0.01인 완전 휴지상태였죠. 요즘같은 장에 불과 3시간만에 코스피 200지수가 6포인트 이상 급락할 가능성은 거의 없기 때문에 가격이 0.01 (천원) 이었던 것입니다. 그리고 252.5 풋도 역시 저때는 0.01과 0.02를 왔다갔다 하는 상황이었습니다.





만약에 오늘 252.5 풋을 0.01에 매수한 사람이 있다면, 그리고 그것을 2시 50분까지 팔지 않고 들고만 있었다면 무려 500배의 수익이 터졌을 것입니다. 오늘 247.51로 마감했기 때문에 252.5 풋은 4.99 포인트를 먹게 됩니다. 0.01짜리 옵션이 4.99로 결재를 받으니 정확히 말하면 499배 대박이 터진 것이죠.

250풋 역시 비슷합니다. 0.01에 샀다면 2.49 포인트로 결재받으니 249배 대박이 터진 것입니다. 불과 10분만에 249배 대박이 탄생한 것입니다. 실제로 저기 보니 마지막에 0.01로 18만계약이 성사된 것 같은데, 그 18만 계약이 매도공의 환매수가 아니라 진짜 로또를 노리고 순매수한 사람이라면 10분만에 1억 8천만원이 450억원 정도로 뻥튀기 되었으니 정말로 대박이 났겠습니다.


하지만 제가 하고싶은 말은 주식에 관심갖지 말고 성실히 일해서 돈벌자는 것입니다. 왜냐하면 주식은 A가 벌어들인 수익 이상을 B가 잃어야 하는 구조이기 때문입니다. 그 이유는 중간에서 증권사와 국가라는 딜러가 수수료와 세금 명목으로 자꾸 판돈을 떼어가기 때문입니다. 자세한 통계는 제가 모르지만 개인계좌에서 현물로 수익나는 경우는 3% 정도로 알고 있습니다. 파생은 더 심해서 0.3% 정도라고 하더군요. 즉 구조적으로 개인은 주식에서 돈을 벌 수 없습니다.

코스피 하루 거래대금을 보니 대략 6조원 정도 되는데요, 세금이 0.3%입니다. 즉 하루에 180억원이 국가에 세금으로 들어갑니다. 국가는 판만 깔아주고 매일 꼬박꼬박 수백억을 챙겨가니 짭짤한 장사죠? 그래서 저는 예전부터 주식판을 국가공인 도박판으로 부르고 있습니다. 얼마전 국감에서도 때렸지만 증권거래소 평균 연봉이 1억이 넘는다고 합니다. 하루에 수백억씩 세금을 걷어가니 돈을 물쓰듯 쓰는건 명약관화지요.

한국거래소 어떤 기관? “평균연봉 1억…법인카드도 1장씩”
신고

  1. gaechorong
    2010.11.11 20:33 신고

    항상 느끼는거지만, 스누피님은 설명을 참 쉽게 해주시는 것 같습니다.
    인기 검색어에도 있고 뉴스를 봐도 저게 무슨 말일까 막연히 생각만 했는데
    이렇게 보니 이해가 되네요. 하지만 이득 본 사람보다는 피해를 본 개인투자자들이
    훨씬 많겠지요.. 반대로 생각하면 50만원짜리가 천원이 된 격인거죠?

    • BlogIcon snpbox
      2010.11.11 20:42 신고
      수정 및 삭제

      네 정확히 이해하셨네요. 247.5 콜옵션은 63만원짜리가 10분만에 천원이 되었습니다. 10분만에 -99% 수익율이 된 것이죠. 오늘 콜옵션 매수자들은 포지션 청산하지 않고 들고 있었다면 정말 어이없었을 것 같습니다.

  2. dhandyou
    2010.11.11 20:36 신고

    저도 오늘 마감 후에 보고 깜짝 놀랐죠. 옵션인 경우에는 제로섬 게임이 맞는데, 주식은 정말 경제가 잘 성장한다면 제로섬은 아니지요. 서로 윈-윈 할 수 있는데, 현실이 그렇지 않아서 개인은 이길 수 없는 시장 구조 입니다. 그래도 자꾸 손이 가는걸 보면 사람은 참 욕심이 많은 것 같아요.

  3. BlogIcon hongyang
    2010.11.11 20:38 신고

    ㅋ 10분만에
    그리고 주식을 하지 말자보단 장기분산소량투자가 나은것 같은데.....

  4. 아도니스
    2010.11.11 20:50 신고

    저도 오늘 보고 깜짝 놀랐네요. 252풋을 500배 먹었을 개미 투자자는 아마 거의 없을겁니다. 불가능에 가까우니까요..
    하지만 막판 250풋에서 250배 대박 맞은 개미들은 좀 있을거예요...
    늘상 만기일 막판에는 로또 산다는 생각으로 외가에 베팅하는 개미들이 상당수 존재하니까요..
    그나저나 반대로 풋 매도친 기관이나 외국인들은 상상만 해도 끔찍하겠어요..
    수수료,세금 뗴가는 국가보다 더나쁜 넘들은
    오늘처럼 시장 교란을 일삼는 외국인들이죠.
    외넘들은 처벌도 하지 않고 힘없는 개미들만 주가조작이다 뭐다 감시하는 꼴이니..

    • BlogIcon snpbox
      2010.11.11 21:04 신고
      수정 및 삭제

      안그래도 주갤에 보니 252.5를 0.03에 30개 샀던 분이 계시더라구요. 9만원어치 재미로 사놓고 10분만에 1500만원 먹는거 한순간이더군요.

  5. BlogIcon 누피
    2010.11.11 22:21 신고

    장막판 풋옵션 10분봉만 보고 신호대로 들어갔어도 수배는 가능했는데 참...

    현물이든 파생이든 늘 지나고보면 아~ 하는 제 모습이 너무 어리석게 느껴집니다. ^^

  6. BlogIcon G-Kyu
    2010.11.12 01:09 신고

    주식은 잘 몰라서 그런지 어려운 용어가 많습니다 ^^;
    하지만...대박은 확실하네요 ..! +_+

  7. 지나가던
    2010.11.12 05:53 신고

    쥐20날에 맞춰 외국인들이 한방 날려줬네요

  8. Nine
    2010.11.12 08:46 신고

    많은 사람들이 스누피님을 MS 전도사(?)라고 알고계신데,
    전 가끔 스누피님이 올려주시는 이런 글들이 더 잼나게 기억나더라구요~
    어제 사건 이후 스누피님 블로그 함 와바야지 했는데 역시나네요~

    정말 개인이 낄땐 아닌거 같습니다.

    돈앞에 정의는 없는듯, 파생이 이러라고 만든건 아니라고 배웠는데
    이제 학교에서도 파생으로 돈버는 법, 망하는 법 가르쳐서 애들 내보내야될듯 합니다.

    얼릉 좋은 자리 취직하셔서 더 좋은 글 부탁하십니다.

    근데 혹 취직하시려는데가 증권사나 투자회사쪽은 아니죠??
    스누피님만은 제발 아니시길...^^

  9. 둘리엔젤
    2010.11.12 11:44 신고

    그러면 풋옵션이 2008년도 리먼떼에도 이렇게 날 뛰었나요?

    • BlogIcon hongyang
      2010.11.12 14:29 신고
      수정 및 삭제

      설마

    • BlogIcon snpbox
      2010.11.12 23:14 신고
      수정 및 삭제

      아뇨 그때는 폭락해도 풋에서 10배 정도 터진게 최고였을 것입니다. 이번 사태는 만기일이기 때문 + 동시호가 10분만에 폭탄이 터졌기 때문에 발생한 것입니다.

  10. 마저
    2010.11.12 20:55 신고

    항상 단기간에 대박을 쫓기때문에 쪽박 차기 십상이지요...
    주식은 장기투자상품으로, 선물옵션은 헷지용으로만 하면
    크게 실패하지는 않을겁니다.

    참고로 저도 초기에는 멋모르고 대박을 쫓다가 상당한 수업료를 지불했지만
    지금은 주식투자로 상당히 벌었습니다...ㅎㅎ 선물옵션은 안하고요...
    버핏이나 피터린치처럼 장투하면 실패할 확율이 적습니다...

    요즘처럼 금리가 낮을때는 저축을 해도 안전하지는 않지요... 인플레이션때문에...
    한가지에 몰빵보다 적절히 자산을 배분해야지요...
    돈도 돈이지만 무엇보다 자기가 좋아하는 일을 하면서 행복한게 최고지요..

    항상 건강하고 행복하세요!!!

  11. BlogIcon Nvdie
    2010.11.12 21:30 신고

    2년전에 백몇배 수익률 터졌다고 포스트 하셨는데 그 글이 없더라고요.

    과연 누가 대박을 터트렸을까요....?ㅎㅎ

  12. 로버트기요사키
    2010.11.24 23:26 신고

    로버트 기요사키의 "부자들의 음모"라는 책을 보면 어떻게 이런 종이화폐에 불과한 주식들이 판을 치는것을 알수있고 그리고 현명하게 돈을 버는 방법을 알려주는 책입니다. 물론 성실하게 돈 버는것도 중요하지만 그 이면에 숨겨진 생산자를 만들어내는 생산자들이 궁금하시다면 추천드립니다. 개인적으로 재밌게 본 책인데 글 보다 갑자기 생각이 나서 쓰고갑니다^^

  13. Portebonheur
    2012.03.02 14:29 신고

    요즘 만능 고스트 제작 때문에 스누피님 블로그에 눈팅만 하고 가다가 처음으로 글 남깁니다. ^^ 우선 여러가지 유용한 글들 감사 드리구여... 설명을 너무 상세하고 쉽게 해 주셔서 저 같은 초보 유저도 쉽게 잘 따라하고 있습니다 ^^ 그나저나 주식 파생을 건드셨었군요... ㅠ.ㅠ 일찍 잘 깨달으시고 잘 빠져 나오셨네요! 사실상 국가가 갬블링 하우스 차리고 서민 호갱들 피 빨아 먹는거라 해도 뭐 과언이 아니죠. 구지 주식을 해야겠다 생각하면 현물로만 그냥 용돈 몇푼 번다는 생각으로 부담없는 자금으로 짬짬히 하니 큰 수익은 아니여도 꾸준히 돈은 모아지네요. 그냥 저도 주식이 재미있고 좋아라 해서 몇자 적고 갑니다. 앞으로도 유용한 글들 계속 부탁드릴게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