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 오전에 KT종합적성검사 보고 왔습니다. 어제 밤에 자려고 누웠는데 잠이 안 와서 결국 밤을 세고 갔더랬죠. 2005년에 수능시험 볼 때도 전날에 잠이 안 와서 결국 두시간인가 눈 붙이고 시험보러 갔었는데 ㅠㅠ 그런데 제가 평소엔 밤을 세면 다음날 미친듯이 잠이 와서 절대로 못 견딥니다만, 이상하게 수능 날도 그렇고 오늘도 그렇고 시험을 보기 때문에 긴장해서인지 몰라도 졸리지는 않더군요. 인체의 신비란 참 오묘합니다. 물론 시험 보고 집에 와서는 바로 잤습니다.

아침에 밍기적거리다 결국 택시타고 갔는데, 이번에 새로 지은 건물이라 그런지 멀리서도 잘 보이더군요. 들어가기 전에 아이폰으로 사진 두장 찍어봤습니다. (640으로 리사이즈)




실내에서는 사진을 찍지 않았습니다. 사람들 보는데 뻘쯤하게 폰 꺼내서 사진 찍기도 뭐하고... 그런데 내부 정리는 아직 덜 되었더군요. 신축건물 특유의 냄새도 좀 났습니다. 아무튼 새로 지은 건물이라 그런지 확실히 깔끔하고 좋았습니다.

시험보러는 한 50명 정도 온 것 같습니다. 세어보지는 않았지만... 적성검사는 IQ 테스트랑 비슷한데 너무 어렵더군요. 특히 공간지각능력 전개도 문제는 그거 푸는 사람이 신기할 정도로 어렵게 느껴졌습니다. 스스로 공간지각능력이 나쁘지 않다고 생각했었는데, 문제라는건 역시 연습을 많이 하고 요령을 익혀야 되나봅니다. 파트마다 거의 문제를 절반 정도밖에 풀지 못했습니다. 오답은 오히려 풀지 않는 것 보다 못하다고 하시길래 모르는 문제는 손도 대지 않았죠. 설마 다른 분들은 대부분 다 풀었는데 저만 반타작 한건 아니길... 게다가 그 절반 풀었다는 문제마저 맞다는 보장도 없는데 말이죠 ㅠㅠ


제가 그동안 웬만하면 컴퓨터 관련 이야기만 올렸는데, 앞으로는 이렇게 일상잡담도 종종 올리려고 합니다. 예전에는 잡담을 많이 했습니다. 아무 생각없이 막 글을 올리곤 했죠. 그래서 지금 글 번호가 1400번대인데, 텍스트큐브닷컴에서 티스토리로 다시 돌아오면서 글을 절반정도는 지워버렸기 때문에 지금은 500개 정도밖에 남아있지 않네요. 사실 고정방문자 분들이 많아서 허접한 글을 올리기엔 심리적 부담감이 좀 있었습니다. 그런데 요즘은 생각이 좀 바뀌어서, 늘 컴퓨터 이야기만 하다보니 제가 너무 기계적이고 냉철한 사람으로 비춰지는듯 하여 블로그에 사람냄새나는 글을 올릴 필요성을 느끼고 있습니다. 저 전혀 어려운 남자 아닙니다. 질문이 많아서 댓글을 잘 안 달아준다고 도도한 사람이라 생각하시나본데, 저도 나름 할 일이 있어 바쁘고 답변하는게 힘들어서 그러는거지 도도해서 그런거 아닙니다. ㅠㅠ

그리고 어차피 고정방문자 분들이 많아도 댓글 달아주시는 분들은 1% 정도밖에 안 되기 때문에 크게 신경쓰지 않으려고 합니다. 그냥 가벼운 잡담도 쉽게 올릴 생각입니다. 그리고 앞으로 직장 다니게 되면 블로그에는 시간을 투자하지 못할테니, 아무래도 예전같은 가이드보다는 잡담 위주의 블로그가 될지도 모르겠네요.

조만간 또 지방에 내려갈 생각입니다. KTDS 합격하면 1월달에 연수 들어간다고 하던데 마지막으로 지방 투어 한번 하려구요. 군대 훈련소 입소하기 전에 마지막으로 친구들이랑 실컷 놀아두는 그 심정입니다. ^^;; 앞으로 직장인이 되면 그동안 백수로 살면서 누려왔던 무한자유를, 퇴직할 때 까지 한 30년간은 누리지 못할 테니까요. 이제 슬슬 이사 문제도 생각해봐야 하고, 사용하지 않고 있는 컴퓨터 처분도 해야할 것 같습니다.
신고

  1. 이전 댓글 더보기
  2. gaechorong
    2010.12.05 22:23 신고

    트위터 프로필 사진에 올리신 스누피님 사진은 차도감 분위기가 물씬 풍겨요 ㅎㅎ

    그런데 구글 본사 탐방기에 올리신 사진에서 웃고 계신 모습을 보니 친근하게 느껴지던걸요.

    잡담도 좋아요...포스팅 많이 해주세요^^

  3. chungmj
    2010.12.05 23:02 신고

    6개월여동안 눈팅만하다 첨으로 글 남깁니다..
    스누피님 글 보면서 공부도 많이 했구요^^
    이해하기 쉽게 설명해주셔서 따라하기도 쉽구...
    글구 해병대선임이셔서 더욱 반가웠습니다!! (전 스누피님 기수+17)

    면접 좋은결과 있으시길 바라고,
    팔각모의 추억 2편이 올라올 날을 기다리겠습니다.

    • BlogIcon snpbox
      2010.12.06 07:51 신고
      수정 및 삭제

      얼마전에 중대선임 두분을 뵈었습니다. 7년만에 뵈니 감회가 새롭더군요. 그런데 자꾸 시간이 지날수록 군시절 기억이 지워져서, 2편을 올릴 수 있을까 걱정되네요 ㅠㅠ

  4. 추세관망
    2010.12.05 23:04 신고

    아.. KTDS에 신입으로 들어오시게 되는건가요? ㅎ
    저는 현재 목동KT에서 일하고 있지요.. 협력사직원으로 ^^;;
    얼마전 DS분들이 왕창 이사를 하셨드랬지요..
    좋은소식 있으시길 바랍니다 ㅋ

  5. BlogIcon 토디™
    2010.12.05 23:41 신고

    취직-확정이라고 봅니다. :) - 축하드립니다.
    저도 아는 분이 KTDS에 계셨었는데(개발자) 지금은 다른 곳으로 가셨죠.

    저희 회사의 많은 분들도 목동 KT쪽에서 일하고 있답니다.
    왠지 반가운 마음이 드는군요.

  6. 메카에선
    2010.12.05 23:42 신고

    스누피님 항상 좋은자료와 눈팅과 업어가기만 하다 댓글 하나 달아 봅니다.
    이렇게 저 처럼 말없이 왔다가는 스누피님 응원하는 사람 많을 겝니다.
    모든게 잘 되시길 기원드리며 긍정의 마인드를 가지시길 바랍니다.
    포항에 계신다고요? 저는 가까운 경주에 살고있는 스누피님 팬이랍니다. 참, 치우님도
    팬이네요 ^^ 감사드립니다. 많이 배우게 해 주셔서...

  7. 아이러브
    2010.12.06 00:56 신고

    스누피님은 박식하시지만 인간적이세요. 인자한 교수님처럼요.

    좋은 결과 있을 거에요. ^^

    Daum 에는 둘 다 못 들어갔지만 같은 IT니까 한배를 탄거나 삐까삐까 ^^;;

    참고로 어떤 글이든 저는 환영이에요. 친구들에게도 스누피님 블로그 많이

    홍보하고 다닙니다. ^0^

  8. NO.11
    2010.12.06 01:08 신고

    헉 저도 오늘 인적성 시험 보러 KTDS 갔는데 세상 좁네요 ^^

    무슨 분야에 지원하셨나요?

    • BlogIcon snpbox
      2010.12.06 08:00 신고
      수정 및 삭제

      저는 SW 분야입니다. 트위터에도 한분 계시던데 진짜 세상이 좁나봅니다. ㅎㅎ

  9. BlogIcon 카호♡
    2010.12.06 01:10 신고

    알이즈웰~ 알이즈웰~
    다 잘될꺼임!

  10. 일심초
    2010.12.06 05:03 신고

    좋은소식 있기를....!


  11. 2010.12.06 07:54

    비밀댓글입니다

  12. 희시
    2010.12.06 09:28 신고

    ㅎㅎ 덧글보다가.
    차도감... 아마 차도남 에서 나온 말일듯하네요.
    차도 = 차가운 도시 스타일
    차도남 =차가운 도시남자. 머 이런뜻일거에요

    옛날 해병대 얘기쓰셨을때 부터 사람냄새가 좀 난다 싶었는데

    이제 본격적으로 사람냄새가 날거같네요 ㅎㅎ

    꼭합격하셔서 여유롭고, 자기진취적인 인생 사셨으면 좋겠네요.

    매번 유익한 정보 감사히 보고있습니다.

  13. 상현아빠
    2010.12.06 09:59 신고

    KTDS 꼭 합격하시기를 바랍니다....

    비록 눈팅만 했지만, 좋은 정보 얻을수 있어서 좋았습니다..^^;


  14. 2010.12.06 12:55 신고

    누구나 시험전엔 긴장하는 것 같네요. 합격 기원~~~~!

  15. BlogIcon 깡군
    2010.12.06 14:18 신고

    본문에 답글다는 구독자가 1%도 안된다는 얘기에 뜨끔해져 리플다는 유령 구독자입니다 :) 좋은 결과 있으시길 바래요 스누피님!!

  16. BlogIcon Sharpener
    2010.12.06 20:43 신고

    ㅎㅎ 이런글!! 좋습니다 ^^ ㅋ

  17. jjm4402
    2010.12.30 20:07 신고

    스누피님 지원회사가 저희집 옆이네여~~꼭 합격하실거라 믿어여~~조만간 길에서 뵐것두 같네여^^

  18. 파도사랑
    2011.01.27 17:01 신고

    여기 서초ktds 커피매장 어떤 브랜드가 들어가있는거에요?


  19. 2011.10.07 16:47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snpbox
      2011.10.08 00:46 신고
      수정 및 삭제

      작년에는 인적성이 가장 마지막이었고, 거의 형식적이었
      습니다.

      면접은... 자신감이랑 조직에 순응하는 태도만 보이면 될 것 같네요.


  20. 2011.11.10 18:57

    비밀댓글입니다

  21. 선배
    2012.08.06 20:34 신고

    '밤을 세다'가 아니라 '밤을 새다(새우다)' 입니다. 참고 하세요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