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90년 그러니까 제가 초등학교 2학년때 나왔던 파이널 판타지 3

당시엔 집에 패미콤 게임기도 없었고, 그나이에 일본어로 된 RPG를 하기엔 좀 무리였을 겁니다. 재믹스, 겜보이 등을 가진 친구집에 놀러다니며 양배추인형, 요술나무 하던 시절인데... 아 물론 XT 컴퓨터가 있던 친구집엔 너구리, 땅따먹기, 버블보블 등을 하며 돌아다녔네요.


파이널 판타지 3을 처음으로 접한건 초등학교 5학년 때입니다. 그런데... 그당시 뼈아픈 기억이 있네요. 그시절엔 패미콤 게임팩 중에 복제품이 참 많았는데, 제가 구매한 팩이 하필 복제품이었고 건전지가 부실했던지 중간중간 자꾸 세이브 파일이 날아가서 결국 엔딩을 못보고 포기를 했습니다. ㅠㅠ


초등학교 6학년때는 슈퍼패미콤으로 파이널 판타지 6이 출시되었는데, 제가 기억하기로 국내 출시 전날 용산 전자상가에 줄치고 앉아 기다렸던 사람들이 많았습니다. 그리고 가격도 게임팩 하나에 14만원이나 했었습니다. 1994년에 14만원이면 지금 돈으로 적어도 25만원 이상의 값어치가 아니었나 싶습니다. 게임팩 하나를 그가격에 사는 사람이 있었겠나 싶지만, 적어도 그때는 불티나게 팔렸습니다.


아무튼 저는 결국 나중에 중학생이 되고 나서야 두 게임을 에뮬레이터로 다시 하게 되었고, 엔딩을 보게 되었습니다.


세월이 흘러... 어느덧 나이 서른이 되었건만, 옛 추억에 잠겨보고파 아이폰으로 발매된 파이널 판타지 3을 다시 손에 잡게 되었습니다. 21년이란 기나긴 세월이 흘렀지만, 지금 다시 플레이를 해봐도 정말 파이널 판타지 3은 불후의 명작이란 생각이 들었습니다. 그 시절에 콘솔게임기를 잡으셨던 분들은 다들 한번쯤 해보시거나, 적어도 들어는 보시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엔딩을 보고나니 뭔가 허전하기도 하고 옛날 생각도 나고 해서 블로그에 글 올려봅니다. 그런데 엔딩을 보고나서도 플레이를 계속 할 수 있더군요. 남들처럼 편지 이벤트 챙겨서 99렙 다마네기 검사도 만들고, 철거인 이벤트도 해야 하는건지... 노가다로 99 만드는 분들 정말 존경스럽습니다. 저는 그렇게까지는 못하겠습니다. ;;;

아이폰 가지신 분들, 예전에 파판 시리즈를 해보셨다면 다시 한번 추억에 빠져보시는건 어떨까요?
신고

  1. 이형탁
    2011.09.20 05:34 신고

    게임보이로 했던 게임들이 갑자기 생각나내요. 패미콤은 많이 들어봣지만 처음 보았습니다.

  2. BlogIcon 은풍
    2011.09.20 07:03 신고

    파판과는 인연이 없지만, 그 시절 패미콤류를 가진 친구집을 전전하던 기억이 아련하네요.. ^^

  3. 마리오
    2011.09.20 07:56 신고

    국민학교 막 입학할 무렵 친구집에 있던 슈퍼마리오가 생각나는 글이네요
    그때는 매장에서 내꺼에 추가금 얹어서 팩 바꾸고 그랬었는데
    한달에도 몇개씩 게임이 쏟아지는 요즘보다 그 시절의 게임이 더 재밌었던거 같아요

  4. 하루
    2011.09.20 09:22 신고

    전 91년도에 페르시아왕자를 밤새가며 하던 생각이 나네요..

    40분에 깨고 헬스가 6개 남았던게 기록...

  5. 허헉
    2011.09.20 10:14 신고

    파판 시리즈는 3탄 5탄 6탄이 진국이고 7탄 이후로는 쓰레기보는게 맞을듯

    파판의 명성에 먹칠

    • 저는
      2011.11.28 21:12 신고
      수정 및 삭제

      솔직히 아주 객관적으로 볼때 3탄 빼면 파판은 다 그저그렇습니다 재미없어요

  6. 바루
    2011.09.20 10:17 신고

    아이폰용으로 발매된 파판3가 한글이 지원 되었나요?? 스샷을 보니 한글로 나오는데..

    • Latuni
      2011.09.20 14:28 신고
      수정 및 삭제

      한글패치가 따로 있습니다. 무료로 배포되고 있지요.

  7. 호야
    2011.09.20 15:27 신고

    ㅋㅋ..패미콤 보니 초등학교때 형이랑 세뱃돈 모아서 샀던 기억이 새록새록 납니다. 저는 파란색이었는데..^^

  8. 빅혼
    2011.09.20 16:48 신고

    구 게임들 중 명작이 참 많습니다 만 요즘은 즐기기 용 게임이 너무 많은것 같아
    씁쓸하긴 합니다 파판 구작들 리메이크 판 좀 나와줬으면 하내요 ^^

  9. BlogIcon hongyang
    2011.09.20 20:25 신고

    제 나이때 하셨구나..

  10. 강동성
    2011.09.20 20:28 신고

    파판7이 먹칠이라뇨 -ㅅ-;
    당시의 그래픽과 그를 뒷밤침해주는 이벤트 비쥬얼은 이후 다른 게임에도
    많은 영향을 끼쳤습니다.
    카피게임도 많이 나왔었죠..

  11. 신현규
    2011.09.21 00:21 신고

    파판7을 파판 시리즈중 처음해보았지만 99시간59분59초를 넘기도록 게임에 빠져들며

    열심히 했었습니다. 히로인이 초반에 죽을때는 허탈감에 빠져 며칠을 밥도 제대로 못먹던

    기억이 나네요.

    아무튼 그시절 라이벌이던 드래곤퀘스트에 뒤지지 않는 판매고와 게임성을 인정받았던 파판7입니다.

    이후 파판7AC 라는 애니메이션으로도 나왔죠

  12. BlogIcon 루키하루
    2011.09.21 12:58 신고

    파이널판타지 홀수는 시스템 짝수는 스토리라는 우스갯소리도 있었었죠

    밀리언셀러 게임인 파판7은 나올 당시 엄청난 파장이 일었으니;;

    문제는 7까지가 한계 그 이후로는 말아먹었다는 평이 다수죠

  13. BlogIcon 멋진성이
    2011.09.21 14:47 신고

    전 파판 7 부터 즐겼어요^^ 3도 명작이라더군요

  14. 아인핸더
    2011.09.21 23:16 신고

    전 파판7과8만을 해보았습니다.
    PS1로 나온 파판7과 8은 정품으로 소장중..
    단행본 공략집도 있지요..
    하지만 아직까지 끝을 못보았어요..
    시간내어서 해야 하는데..

  15. 드로이얀7(이준호)
    2011.09.22 23:09 신고

    여담이지만 스퀘어 에닉스가 퍼블리싱한 데우스 엑스: 휴먼 레볼류션 게임 내에는

    파이날 판타지 27 (XXVII) 포스터가 있죠.(물론 게임내 배경이 2027년이라 그랬을 가능성도 있지만요.)

  16. BlogIcon 하늘다래
    2011.09.26 00:58 신고

    헉..
    진짜 오랜만에 보는 게임이군요!!! ㅎㅎ

  17. 해변의까마귀
    2011.10.01 17:59 신고

    파판은 3,4,5,6,7,9,10,12 다 괜찮았는데......1,2는 스토리가 없었고 9은 시스템이 병맛....11은 온라인가서 쪽박.....13은 걍 본전......

  18. 스카이
    2012.01.14 01:05 신고

    저도 어제 아이패드 버전 구해서 해보는 중인데 완전히 새로운 게임이네요!
    파밀리 FF3를 저도 국민학교 6학년 때 했는데 Job change를 못해서 다마네기 검사로 lv 10까지 진행하다가 팩을 바꾼기억이 있네요!
    나중에 공략집을 보고 성공했지만...... 장비를 모두 벗어야 된다는 조건!
    참 리얼하지 않나요? ㅋㅋ